SF ♥ Music Cafe
*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달은 진짜 밝고...

페이지 정보

아무것도아닌

본문

오늘은 제대로 된 보름달이 진짜 밝다.

커튼만 제쳐 놓으면
불을꺼도 움막안의 모든 군상들의 잔영을 볼수 있을것같다.

괘팍한 성깔의 베토밴 할배가
이렇게 아름다운 달의 소나타를 만들었던 그 밤도
아마 꼭 오늘 밤 같은 달이었을 것이다.

월광 소나타..
오늘 같은 밤에 들으니 쥑인다.

내 주제에 안어울리게
왜케 이렇게 클레식컬 해질까....

우째꺼나 조타
이 밤이........













작성일2013-03-26 22:41

그 집으로님의 댓글

그 집으로
나한테는
김창완만 천재인데...^^

달빛들어간 아침에도 이리 좋은걸 보면
음악만큼한 언어가.

아무것도아닌님의 댓글

아무것도아닌
저한테는 조용필 할배나 이미자 할매도 천재입니다 ^^

음악만큼 쉬운 언어도 없고
음악만큼 어려운 단어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음악은 과학이며 철학이며
어쩌면 종교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SF ♥ Music Cafe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71 칸앤문 인기글 멋진상상 2013-04-23 9460
670 각제비님 보시요! 댓글[2] 인기글 김기자 2013-04-19 9277
669 비가 와야 할텐데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17 9196
668 이 노래가 이 노래인지..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16 8784
667 문명진이 누구야? 댓글[1] 인기글 멋진인생 2013-04-15 9035
666 안개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10 7965
665 바보처럼 살았군요 댓글[2]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09 9077
664 눈 내리는 날.. 댓글[9]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06 8530
663 다시 만날날이 있겠죠 댓글[3]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02 8709
662 이런 잉간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4-01 8694
661 허리, 그 소중함에 대해서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30 9150
660 또 달은 밝고..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27 9053
열람중 달은 진짜 밝고... 댓글[2]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26 8646
658 달은 밝고.. 댓글[1]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24 7997
657 봄날의 꿈같은 노래.. 댓글[6]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21 9232
656 봄 비 내리는 밤..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9 7913
655 신발 정리 댓글[5] 인기글 멋진추억 2013-03-18 8512
654 진짜 첫 사랑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7 8758
653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5 7699
652 이상한 상상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3 8719
651 날씨가 조금 따사해지니..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2 8823
650 혹시 아십니까?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10 8787
649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07 8929
648 새벽길 댓글[2]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06 9458
647 바람..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05 9130
646 Heart Breaker 내 딸 서영이 댓글[1] 인기글 각설이 2013-03-04 9189
645 그리워서.... 댓글[2]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3-02 7940
644 어릴적~ 야쿠르트.. 가 아닌 인기글 멋진추억 2013-02-28 9178
643 Los ejes de mi carreta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2-28 8893
642 Diana Krall 댓글[1] 인기글 아무것도아닌 2013-02-27 9050
게시물 검색
* 게시일 1년씩 검색합니다. '이전검색','다음검색'으로 계속 검색할 수 있습니다.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