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曺秀美와 그리고 보리밭’

페이지 정보

산울림

본문

‘曺秀美와 그리고 보리밭’
    ---------------------------------------------
 
세계 Top Class 인 Opera 가수 조수미(曺秀美) 를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녀의 본명은 조수경이였는데
발음이 부자연스러워 조수미로 개명했다고 합니다
 
경남 창원이 고향이며
서울 선화 예술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그녀는 원래 피아노 신동이었지만
주위에서 노래를 시켜야 한다고 적극 권유했다고 합니다
이미 어릴적 부터 천재성이 보여
그런 이유로 서울대학교 음대 성악과에 합격했습니다.
서울대학교 재학중 같은 학교 경영학과의 남학생과 사랑에 빠진 후 그녀는 연애를 시작 하면서
조수미의 모든것이 달라졌고 예전의 조수미 모습을
찾아 볼 수 없었다고 했습니다.
 
이를 지켜보던 교수와 부모님은
상의 끝에 조수미의 장래를 생각해서 서울대를 중퇴시키고
세계에서 가장오래되고 전통있는
이태리 로마에 있는 명문대학인 산타체칠리아
(Santa cecilia Conservatory of Music)음악원에
강제 유학을 보내게 됩니다. 그때부터 조수미는 본격적인
재능을 펼치기 시작했고 남자친구로 부터 이별통보를 받은 후 이로인해
조수미는 그때부터 지독하게 다짐하면서 음악학원에서 5년 과정 을 2년만에 졸업을 하는
놀라운 천재적 재능을 발휘하여
교수 전원이 감탄을 했다고 했습니다.
 
세계무대를 활보하며 결혼할 기회가
여러번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세계 1인자가 되기위한 이런 열정이 오늘의 조수미를 만들지 않았을까
짐작하게 하는 대목입니다.
 
세계적으로 한국을 알리며 활동하는
조수미씨가 대단하고 자랑스러우며
내일 모래면 회갑인데아직도 미혼이라는게 안타깝습니다.
 
지금부터 30년전인 스물 여덟 살 때 이미
세계의 정상에 올랐던 조수미의 수많은 일화중 하나를
지금 소개할려고 합니다.
 
당시 영국의 가장 큰 음반 회사에서
조수미 씨에게 레코드 하나를 내주겠다고 제의(提議)를 했습니다.
 
이런경우 일반적인 가수들은 세계에서 가장 큰 음반회사에서
자신의 레코드를 내준다며 제의가 들어오면,
 
무조건 환영한다면서 좋아서 수락을 했겠지만
조수미씨의 태도는 보통 가수와는 전혀 달랐습니다.
 
조수미씨는 레코드 회사에
''조건이 하나 있다''고 했습니다.
''그 레코드에 ‘보리밭’을 넣어 주셔야 한다.”고 했습니다
 
레코드 회사 사장을 50년이나 근무했지만
'보리밭'이라는 노래는 들어 본 적이 없는 생소한
이름이었습니다.
 
“조수미 선생 ! 그 '보리밭'이라는
노래가 무슨 오페라에 나오는
아리아(Aria)입니까?”
 
“그것은 오페라에 나오는 '아리아'가 아니라,
내 조국 대한민국의 가곡(歌曲) 입니다.”
 
조수미씨의 제의를 듣고난
레코스사 사장은,
“이것은 서울에서 파는 레코드가 아닙니다.
이것은 세계적인 도시인
파리에서 팔고,
런던에서 팔고,
로마에서 팔고,
빈에서도 팔고,
뉴욕에서도 팔리는 세계적인 레코드 입니다.
 
거기에다 세계 사람이 아무도 모르는 ‘보리밭’을 넣어 가지고
그 레코드가 성공은 커녕 팔리기나 하겠습니까?”
 
“그러면 그만두시지요.”
조수미 씨는 벌떡 일어섰습니다.
 
당황한 레코드회사 사장은
“앉으세요,
꼭 원하신다면 제의하신대로
'보리밭'을 넣도록 합시다.
조수미선생 이제 만족 하시겠지요?”
 
조수미는 그냥 지나가지 않았습니다
“조건이 하나 더 있습니다.”
 
“무슨 조건이십니까?”
 
“레코드 재킷에는 '보리밭'이라는 제목을
대한민국 글자인 한글로 찍어 주셔야합니다.”
 
레코드 회사 사장은 비서실에 전화를 하는 등
한참 수선을 피우더니 지금 영국에는
한글 활자가 없다는 이유로
조수미의 제안에 난색을 표합니다.
조수미 씨는 물러서지 않았습니다
''사장님!
British Airway(영국 항공사)에 가면
한글 활자가 있다''고 맞섰습니다.
 
그래서 조수미씨의 첫 번째 레코드에
'보리밭'이 들어갔고,'보리밭'이
영어도 아니고 불어도 아니고 이태리어도 아닌
당당한 한글 <''보리밭''>으로
찍혀 있습니다.
놀라운 일이 아닐수 없습니다.
 
이것이야 말로
얼마나 위대한 애국 정신 아닙니까!
상식적으로 이런 내용의 부탁은
일개국의 대통령이 레코드사를 방문해서 부탁해도 쉽게 이루어 질
일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가냘픈 한 여성 가수가
자기 조국(祖國)이라는 것에 대해
애착과 열정과 깊은 애국심을 갖고,
더 나아가 큰 자부심이 있기 때문에
해낸것 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가슴이 벅차오르는
감동적인 행보가 아닐수 없습니다.
 
조수미(曺秀美)씨는 88서울올림픽,
2002년 월드컵 전야제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때에
이태리에서, 파리에서, 런던에서
그 바쁜 와중에도 모든것을 제끼고
한숨에 서울로 달려왔습니다.
 
조수미씨 그녀는 국가에서 부르면
어떤 선약(先約)도 뒤로 미루고 언제든지 달려옵니다.
 
이런 인간성을 길러내는 것이
교육의 궁극적 목적이라 하겠습니다

현 대한민국의 좌파 정권과 전교조아래
교육받은 젊은이들에게서는 이런 영웅이 태어나길 기대 하는것은
백두산을 남한으로 옮겨놓기보다 더 어려운일입니다
 
글만 가르치는 것이 능사이고
소중한 것이 아니지 않습니까
 
그들에게 자라나는
인격을 만들어 줘야 한다는 것입니다.
 
그 인격을 만들어 주는 것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이
대한민국에서 태어났다는
자부심을 갖게 하는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 민족이.위대하다는 사실을
깨닫게 해주는 대목입니다. 우리도 그 누구도
자신이 가진 재능과 능력에 따라 사회와 국가와 민족을 워해
어떠한 모습과 형태로든 충성하고 봉사할 수 있는
재능이 있고 기회가 있음을 잊지 마시기바랍니다
 
지금 이나이에 내가 뭘....
아니 올씨다
괴테가 유명한 희곡인 파우스트를
완성한 것은 나이 80 넘어서 였고
미켈란젤로는 로마에 있는
성 베드로 대성전의 돔(Dome)을
70세가 넘어 완성했고
헨델과 하이든 같은 유명 작고가들도
고희(古喜)의 나이를 넘겨
불후의 명곡을 만들었다고 했습니다
 
모세를 보십시오! 80세에 민족을 위해
새로운 출발을 한다며 장정 60만(실제 숫자 200만)을
이끌고 애급을 탈출 가나안 복지를 향해 유대 민족을 구출하는
대역사를 장식했습니다 당시의 이정도 나이는
지금의 100세가 넘는 노령들 입니다.
 
노년을 초라하게 보내지 않도록 여유를 가지는 마음 자세와
모든 세상을 포용하고 용서하며 사랑할 수 있는 모습을 유지하면
더욱 좋겠습니다
 
조금이나마 우아한 생애를 보내겠다는 결단을 가지고
생활하는 습관도 몸에 배도롴 노력하며 살아가면
더더욱 좋을 것입니다
우리 모두할 수 있습니다. 분명히 할 수 있습니다.
 
      **노래 한 곡 보내드립니다**
 '보리밭'~조수미가 부릅니다
 
보기:
https://youtu.be/ln6cei3vblA
 
      오늘도 건강하시고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추천 2

작성일2021-05-12 10:39

eheh님의 댓글

eheh
다 좋은데,
가운데 '조국'이
나와서 밥맛 안 좋네요.

자몽님의 댓글

자몽
그런 깊은 애국심 이 있었군요..
조수미씨 다시 보입니다.

설마 용필이 같은 무개념 가수들은 돈만 벌면 되니까..

지나가다님의 댓글

지나가다
저런 예술가들도 있구나. 쩝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1407 인도에 여행간 여자 댓글[2] 인기글 pike 2021-06-17 1488
71406 충격 ! 세계지도 실제 크기 댓글[3] 인기글 pike 2021-06-17 1054
71405 대한민국 MSG유해성 논란의 시초 인기글 pike 2021-06-17 769
71404 주식의 정수를 깨달은 20세 여성 인기글 pike 2021-06-17 1052
71403 지금 난리난 시카고시장 일하기 싫다는 메일 유출 인기글 pike 2021-06-17 888
71402 미국이 바로 미개발 나라. 댓글[1] 인기글 dongsoola 2021-06-17 518
71401 자라 할인 매장 댓글[1] 인기글 pike 2021-06-17 1009
71400 과외 선생님 살크업시켜주는 할머니 댓글[2] 인기글 1 pike 2021-06-17 851
71399 아 진짜 가는데마다 관광지 같은 수준인. 최초 공개 인기글첨부파일 dongsoola 2021-06-17 712
71398 주인님 보호자는 나야 나! 인기글 1 흑가면 2021-06-17 632
71397 숙소서 성폭행 당한 女…에어비앤비 '비밀합의금 79억' 줬다 인기글 pike 2021-06-17 1153
71396 요즘 디즈니 실사 캐릭터 인기글 pike 2021-06-17 959
71395 아이돌 얼굴 크기 인기글 pike 2021-06-17 1306
71394 배달원의 손님 피자 빼먹기 인기글 pike 2021-06-17 1489
71393 전공별 대학생 연예 경험 인기글 pike 2021-06-17 843
71392 칭얼거리는 딸 훈육하는 방법 댓글[1] 인기글 pike 2021-06-17 997
71391 야생에서 곰과 늑대의 사랑과 우정사이 댓글[3] 인기글 pike 2021-06-17 857
71390 삼성전자 불륜녀 머리 끈댕이 잡힌 사진 인기글 pike 2021-06-17 1416
71389 아시아계는 싫어"…바이든 차남, 이번엔 동양인 비하 논란 댓글[5] 인기글 pike 2021-06-17 735
71388 요즘세대에서 더 나아가면 인기글 ssamdi 2021-06-17 482
71387 주먹만한' 다이아몬드 발견···감정가 무려 인기글 pike 2021-06-16 1163
71386 바쁘다 바뻐!...수영 수업 마친 아들 사무엘 픽업하러간 벤 에플렉 인기글 pike 2021-06-16 793
71385 사무실로 돌아오라는 회사, 재택하고 싶다는 직원들 인기글 pike 2021-06-16 1082
71384 존경받는 홍콩인 댓글[2] 인기글 pike 2021-06-16 1073
71383 김정은, '식량 부족' 이례적 인정 댓글[4] 인기글 1 산호 2021-06-16 713
71382 임대료+관리비가 월20억 정도라는 빅히트 신사옥 댓글[1] 인기글 pike 2021-06-16 1078
71381 요즘 코로나로 병원에 입원한 환자들의 큰 공통점은 인기글 pike 2021-06-16 1023
71380 터키서 고문성폭행한 한인남성 최대징역 46년 구형피해자 한인여성 댓글[3] 인기글 pike 2021-06-16 1007
71379 애플 새 무선 이어폰 출시 `에어팟 프로`의 절반 가격 댓글[1] 인기글 1 pike 2021-06-16 771
71378 결혼 전 성매매 들킨 예비신부 네이트판 댓글 근황 댓글[1] 인기글 pike 2021-06-16 1162
게시물 검색
* 게시일 1년씩 검색합니다. '이전검색','다음검색'으로 계속 검색할 수 있습니다.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shop
sh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