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신장 떼줘 살려놨더니…7개월만에 총각파티서 바람난 남친

페이지 정보

pike

본문


미국의 한 여성이 만성 신장 질환이 있는 남자친구를 위해 신장을 기증했지만, 결국 남자친구의 바람으로 헤어졌다는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22일(현지시간) 더선·뉴욕포스트·데일리메일 등은 미국에 거주하는 콜린 르(30)라는 여성이 2016년 당시 교제 중이던 남자친구에게 신장을 기증한 사연을 소개했다.


콜린은 "17세 때부터 만성 신장 질환으로 고생한 남자친구를 보니 가슴이 아팠고, 내 신장을 떼어 줄 수 있는지 검사를 받았다"고 했다.


검사 결과 콜린의 신장은 남자친구에게 적합했다. 이에 그는 망설임 없이 자신의 신장을 기증했다. 이후 이어진 수술에서도 성공적인 결과를 얻었다.

하지만 콜린을 통해 새로운 삶을 살게 된 남자친구가 수술 7개월 만에 다른 여자를 만났다. 콜린은 "남자친구가 교회 친구의 '총각 파티'에 참석했다가 그곳에서 바람이 났다"라며 "오랜 대화 끝에 그를 용서하고 계속 만남을 이어갔지만 남자친구의 마음은 이미 떠나있었다"라고 설명했다.

3개월 뒤 남자친구는 일방적인 이별 통보를 했다고 콜린을 밝혔다. 콜린은 "남자친구가 '만약 우리가 운명이라면 하나님이 결국 다시 만나게 할 것'이라며 헤어지자고 했다"고 전했다.

수년이 지난 2020년 8월 콜린은 동영상 공유 플랫폼 '틱톡'에 해당 사연을 공개했다. 장기기증을 했다는 증서 외에 그의 사연을 입증할 근거는 없었지만, 콜린의 사연은 많은 누리꾼의 분노를 불렀다.

콜린은 "후회는 없다"라며 "모든 일에는 이유가 있다. 신장 하나로 사는 내게 많은 관심을 보여줘서 고맙다"라고 밝혔다.





현예슬(hyeon.yeseul@joongang.co.kr)
추천 0

작성일2022-01-25 15:11

시그마기호님의 댓글

시그마기호
사랑은 멀 줘서 가지는게 아니다..
저 장기가 한 80만불??? 100만불 할껏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0975 입양아 출신 한국계 무술선수 인기글 1 GymLife김인생 2022-05-12 553
80974 Cookware 브랜드 출시한 셀레나 고메즈 인기글 pike 2022-05-12 562
80973 장 폴 고티에 누드 드레스 입고 외출나온 여성 인기글 1 pike 2022-05-12 1045
80972 한국의 아름다운 풍경 인기글 pike 2022-05-12 781
80971 물방울이 얼음이 되는 과정 인기글 pike 2022-05-12 678
80970 이곳이 가고싶다! 국수나무 신메뉴 인기글 pike 2022-05-12 808
80969 얼마나 할일이 없으면 댓글[2] 인기글 자몽 2022-05-12 690
80968 잃어버린 딸 44년 만에 찾은 어머니가 처음 한 말 댓글[29] 인기글 7 원조다안다 2022-05-12 959
80967 80년대 일본인이 바라본 서울 거리 댓글[1] 인기글 7 원조다안다 2022-05-12 825
80966 미국에서 핫한 한국 그레피티 아티스트 인기글 4 원조다안다 2022-05-12 620
80965 25년 만에 나타난 어머니 인기글 4 원조다안다 2022-05-12 714
80964 베테랑 관제사의 기지와 침착한 승객이 이뤄낸 기적 인기글 3 원조다안다 2022-05-12 528
80963 반야심경 현대어 번역 인기글 4 원조다안다 2022-05-12 495
80962 바로 병원 가야 할 중장년 질병 증상 인기글 2 원조다안다 2022-05-12 817
80961 달라스 한인 미용실에 세한인 총격하고 도망 인기글 GymLife김인생 2022-05-12 694
80960 복숭아나무를 대통령취임식에 들고간 이유를 알고보니 댓글[2] 인기글첨부파일 2 황금날개 2022-05-12 600
80959 코로나 시대 항균 작용이 되고 소독이 되는 한국산 K 물티슈. 한국제품 인기글첨부파일 bexusk 2022-05-12 401
80958 조니 뎁의 발에 침대가 부서졌다.“ 앰버 허드의 증언에 "말도 안 된다."고 전문가가 지적 인기글 pike 2022-05-12 525
80957 아내가 누드 모델에 지원해서 화가 난 남편 인기글 3 원조다안다 2022-05-12 1234
80956 애기들이 뾱뾱이 신발 신으면 좋은 이유 인기글 3 원조다안다 2022-05-12 736
80955 걍 고기임 인기글 1 원조다안다 2022-05-12 764
80954 고양이에게 "손" 해보았다 인기글 2 원조다안다 2022-05-12 680
80953 숨막히는 순간 인기글 2 원조다안다 2022-05-12 800
80952 점점 강해지는 우크라이나 포병 인기글 pike 2022-05-12 968
80951 새끼 고양이를 지킨 강아지 삼형제 인기글 1 pike 2022-05-12 830
80950 배드신 직후 찍은 사진 인기글 1 pike 2022-05-12 1350
80949 2 : 45pm 토트넘 : 아스널 손흥민 전담 마크맨 일본선수 확정 인기글 pike 2022-05-12 552
80948 식량 가격 치솟는데…아보카도 내다버리는 호주 농부들 인기글 pike 2022-05-12 784
80947 노 우크라이나군. 우린 러시아를 증오하는데 절대 동의하지 않을껏이다. 댓글[1] 인기글 GymLife김인생 2022-05-12 281
80946 화성에 출입문이?..큐리오시티 탐사 중 언덕서 포착 인기글 1 pike 2022-05-12 771
게시물 검색
* 게시일 1년씩 검색합니다. '이전검색','다음검색'으로 계속 검색할 수 있습니다.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