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욕설, 비방, 광고, 도배질 글은 임의로 삭제됩니다.

강수연 사망부른 뇌출혈 증상은 - "돌연 망치맞은 듯 심한 두통

페이지 정보

pike

본문


[사진 셔터스톡]
7일 별세한 배우 강수연은 이틀 전 두통을 호소하다 심정지 상태로 병원에 이송됐다. 병원에선 뇌출혈 진단이 내려졌다. 이 때문에 고인의 사망을 부른 뇌출혈의 증상에 대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뇌출혈은 뇌혈관이 파열되며 뇌 안에 출혈이 발생하는 질환으로, 뇌졸중의 일종으로 분류된다. 특별한 전조 증상 없이 갑작스럽게 발생하고, 조금이라도 지체하면 뇌 손상을 일으킨다. 한번 손상된 뇌는 회복이 어려울 수 있으므로 신속하게 대처하는 게 중요하다.

뇌졸중은 뇌 속 혈관이 혈전에 의해 막혀 뇌세포가 죽는 '뇌경색'(허혈성 뇌졸중)과 뇌혈관이 터지는 '뇌출혈'로 나뉜다. 발병사례의 절반 이상은 뇌경색이 차지하지만, 사망률은 뇌출혈이 더 높은 것으로 집계된다.

뇌출혈 환자 사진(왼쪽)과 뇌경색 환자 사진(오른쪽). [사진 분당서울대병원]

뇌출혈의 원인 중 30%는 뇌혈관의 일부가 비정상적으로 부풀어 오르는 뇌동맥류다. 이 뇌동맥류는 건강검진 등에서 터지지 않은 상태로 발견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일부의 경우 뇌동맥류를 방치해 결국 뇌혈관 일부가 터지게 되면 뇌출혈 중에서도 예후가 좋지 않은 '지주막하 출혈'로 이어질 수 있다.


한쪽 팔다리 마비 등 국소 증상이 나타나는 뇌경색과 달리, 뇌출혈은 특별한 전조 증상이 없으므로 더욱 유의해야 한다. 뇌출혈이 발생하는 순간부터 뇌에 가해지는 압력과 출혈 자체로 뇌 손상과 뇌부종 등이 나타나므로 곧바로 응급실에 가야한다.

이시운 분당서울대병원 신경외과 교수는 "뇌출혈의 가장 무서운 점은 뇌경색과 달리 전조 증상이 없이 갑자기 발생한다는 것"이라며 "일반적으로 망치로 내려치는 듯한 극심한 두통으로 시작되는 경우가 많고, 이때 두통이 심하지 않더라도 한쪽 팔다리 마비와 의식 저하가 동반된다면 뇌출혈을 의심해야 한다"고 연합뉴스에 밝혔다. 이어 "뇌출혈은 발생 시 빠르게 뇌 손상이 시작되므로 최대한 빠르게 응급실에 가는 게 최소한의 장애를 위한 유일한 방법"이라고 덧붙였다.

병원에서 뇌출혈 진단이 내려진 뒤엔 우선 당장의 출혈로 인한 뇌압 상승을 수술이나 약물로 조절하는 치료가 시행된다. 이후에는 재출혈을 예방하기 위해 원인을 제거하는 치료가 이어진다.


이 뇌출혈을 예방하기 위해선 평소 혈압 관리를 철저히 해야 한다. 또 금연과 절주, 체중 관리에도 신경을 써야 한다. 만일 뇌동맥류 등 뇌출혈의 원인이 되는 질환을 가지고 있다면 뇌혈관 검사 등을 통해 지속적으로 추적·관찰하고, 적극적으로 혈압을 낮추는 등 치료를 받아야 한다.



고석현(ko.sukhyun@joongang.co.kr)
추천 0

작성일2022-05-08 00:56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2250 야근을 선전선동하는 ㅂㅅ정부 댓글[3] 인기글첨부파일 1 황금날개 2022-06-28 512
82249 처방안경 $6.95 + $5(배송), 안티스레치, UV보호 코팅 포함 인기글 산호 2022-06-28 581
82248 서해 공무원 월북조작사건, 이제 줄줄이 감옥갈 일만 남았네 ㅋ 인기글 1 산호 2022-06-27 665
82247 건장한 아들을 매일 휠체어에 태우고 어디론가 가는 부부 인기글 7 원조다안다 2022-06-27 801
82246 너무 빨리 커버린 11살 딸 댓글[1] 인기글 10 원조다안다 2022-06-27 1245
82245 사람 목숨이 왔다 갔다리 하는 미국병원 인기글 GymLife김인생 2022-06-27 1037
82244 미국 학교 인종차별 썰 인기글 5 원조다안다 2022-06-27 876
82243 1000원짜리 아침식당 인기글 7 원조다안다 2022-06-27 1100
82242 150년 전통의 뉴욕 스테이크집 인기글 6 원조다안다 2022-06-27 1035
82241 식량 위기 마주한 美 댓글[1] 인기글 2 원조다안다 2022-06-27 1080
82240 자고 있는 페럿 친구가 죽었다고 생각한 고양이 인기글 5 원조다안다 2022-06-27 809
82239 G7 초대 못받은 윤석열 댓글[4] 인기글 2 황금날개 2022-06-27 1020
82238 우리나라 새치샴푸 모다모다가 아마존 샴푸부문 1위했대요~ 인기글 2 윤슬이 2022-06-27 801
82237 구준엽- 서희원`의 러브 스토리에 대만 사람들이 난리난 이유. 인기글 pike 2022-06-27 1085
82236 아이유 콘서트 돈 안아까운 이유 인기글 1 pike 2022-06-27 1208
82235 게 잡아먹은 두꺼비 인기글 pike 2022-06-27 1233
82234 여성부 최고의 작품...외국의 평가 댓글[1] 인기글 pike 2022-06-27 1103
82233 북한 여군들의 실제 생활 모습 댓글[1] 인기글 pike 2022-06-27 1467
82232 여자 육상선수 댓글[1] 인기글 pike 2022-06-27 1259
82231 한국전쟁 참전용사가 중공군을 찾아낸 방법 댓글[1] 인기글 1 pike 2022-06-27 935
82230 전세계 수족관에 백상아리가 없는 이유 인기글 pike 2022-06-27 927
82229 노현정, 현대家 결혼식 참석.. `핑크빛 한복 자태 인기글 pike 2022-06-27 1150
82228 다음날 숙취가 없다는 전설의 그 양주 인기글 pike 2022-06-27 1093
82227 높은 가로등 전구 교체하는 법 인기글 1 pike 2022-06-27 1012
82226 100년에 한 번 핀다는 소철꽃 여수서 발견 인기글 pike 2022-06-27 1060
82225 학생(F-1) 신분의 취업 인기글첨부파일 미이민 2022-06-27 659
82224 일반콜라랑 제로콜라 섭취후 혈당 비교 댓글[1] 인기글 1 pike 2022-06-26 1174
82223 삼성 이재용&딸 인기글 pike 2022-06-26 1310
82222 베이지역 안경점 추천 부탁? 댓글[8] 인기글 baykim 2022-06-26 1022
82221 집 앞마당에서 옆집애가 매일 자전거를 타고 노는걸 발견한 집주인 댓글[1] 인기글 9 원조다안다 2022-06-26 1173
게시물 검색
* 게시일 1년씩 검색합니다. '이전검색','다음검색'으로 계속 검색할 수 있습니다.
** 본 게시판의 게시물에 대하여 회사가 법적인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