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글

로컬 뉴스

[ 2022-03-20 ] 베이지역 개솔린 가격 평균 6달러..연일 최고기록 경신

20일 베이지역 평균 개솔린 가격이 6달러로 또 다시 기록을 갱신했다. 보통 개솔린 평균가격은 샌프란시스코 $5.97, 산마테오 $5.9, 산타클라라 $5.83, 알라메다 $5.85로 연일 최고가 신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전미자동차협회 AAA와 유가정보서비스국에 따르면 오늘(20일)캘리포니아 평균 개솔린 가격은 19일 5.9센트 오른데 이어 오늘 1.2센트가 또 오르며 갤런당 $5.847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개솔린 가격 상승은 코로나19 팬데믹 사태 등의 여파로 원유 공급이 원활하지 않고, 미국 등 서방 국가들의 대러시아 제재가 가속화되면서 상황변화가 없는 한 당분간 갤런당 6달러를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위 광고는 광고입니다. 광고리스트보기
SF Journal 보기
SF Journal 광고 문의: 이메일 kim@sfkorean.com
(408) 205-6340
위 광고는 광고입니다. 광고리스트보기
SF Journal 보기
SF Journal 광고 문의: 이메일 kim@sfkorean.com
(408) 205-6340